quick_menu_tit

건강정보

전화문의안내

빠른 진료 서비스를 받으실 수
있습니다.

  • 02-2611-2600
  • Fax. 02-2611-2607
  • 평일 오전  08:30 ~ 오후  18:00
  • 토요일 오전  08:30 ~ 오후  13:00

공휴일 : 휴진
점심시간: 오후 1시~오후 2시

건강강좌

  • 건강정보
  • 건강강좌

배탈 나기 쉬운 여름…‘장 건강’을 위한 생활 습관은?
더운 여름철에는 찬 음식을 자주 먹게 되고, 무리한 다이어트와 휴가철 불규칙한 생활까지 더해지면 장에 탈이 나기 쉽다. 따라서 평소에 장 건강에 도움 되는 생활 습관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.

여름철에는 장 건강에 더욱 신경 써야 한다|출처: 미드저니과일과 채소 충분히 섭취하기과일과 채소에는 식이섬유가 풍부하게 들어 있다. 식이섬유는 장운동을 촉진해 소화 과정을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도와 변비 예방과 관리에 효과적이다. 아울러, 식이섬유는 음식물이 장을 통과하는 시간을 단축하고, 콜레스테롤의 20% 이상을 흡착 및 배설시켜 비만을 예방해 준다. 식이섬유가 풍부한 과일과 채소로는 배, 사과, 바나나, 녹색 잎채소, 브로콜리, 당근 등이 있으며, 섭취량은 점진적으로 늘리는 것이 좋다.프로바이오틱스 풍부한 식품 챙겨 먹기프로바이오틱스는 젖산을 생성하는 데 도움을 준다. 젖산은 장내 환경을 산성으로 만들어 유해균을 죽이고, 유익균을 증식시키는 역할을 한다. 프로바이오틱스가 풍부한 식품을 꾸준히 먹으면 장 건강 개선에 도움이 된다. 프로바이오틱스가 풍부한 식품으로는 요거트와 김치, 된장, 콤부차 등이 있으며, 음식으로 챙겨먹기 힘들다면 건강기능식품으로 보충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.규칙적으로 운동하기꾸준한 신체 활동은 장운동을 촉진해 장 건강을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준다. 또한 운동을 하면 면역 기능 강화 효과도 누릴 수 있는데, 면역 기능이 강화되면 장 내 유익한 세균의 균형이 유지되어 장 건강에 도움이 된다. 매일 30분~1시간씩 걷기, 조깅 등과 같은 유산소 운동을 꾸준히 하는 것을 추천한다.스트레스 관리하기스트레스 상황에서는 우리 몸이 긴장하고 근전도 활동이 증가해 장운동이 저하된다. 또한 스트레스는 면역 체계를 약화하고 염증 발생을 촉진해 장 건강을 저해한다. 이에 따라 변비나 설사, 복부 팽만, 잦은방귀 등이 나타날 수 있다. 특히 스트레스를 받아 식욕이 없다고 술이나 맵고 짠 자극적인 음식, 기름진 음식을 섭취하면 배탈, 과민대장증후군 등 각종 장 질환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.스트레스를 잘 관리하기 위해서는 꾸준한 운동과 함께 심리적 안정에 도움이 되는 명상, 요가, 지압 등을 병행하는 것이 좋다. 아울러, 충분한 수면과 휴식도 스트레스 완화하고 장 건강을 유지하는 데 중요한 요소이다.


이전글 : ‘이것’도 부작용일까?...스테로이드 연고 사용 시 주의할 점 [건강톡톡]
다음글 : 여름철 대표 과일 '수박'...'이 질환'있으면 먹지 마세요